LG전자, G Pad 신제품 3종 출시..사용 편의성↑
LG전자, G Pad 신제품 3종 출시..사용 편의성↑
  • 박나래 기자
  • 승인 2014.07.07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신문 박나래 기자】LG전자는 사용 편의성을 높인 G Pad 시리즈 3종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G Pad 시리즈는 ‘G Pad 7.0’, ‘G Pad 8.0’, ‘G Pad 10.1’ 등 3종의 보급형 제품으로 곡면형태의 매끄러운 유니바디 디자인을 채택해 눈길을 끌고 있다.

큰 화면이지만 한 손에 잡히는 그립감이 장점이며, IPS LCD의 대화면 스크린은 영화나 동영상, 전자책 등 엔터테인먼트 관련 콘텐츠 감상을 위한 최상의 몰입감을 제공한다.

게다가 ‘G Pad 10.1’에는 대용량 배터리가 탑재돼 오랜 시간 콘텐츠 감상이 가능하다.

전략 스마트폰 ‘G3’에 탑재된 차별화된 사용자 경험들도 G패드 시리즈에서 만나볼 수 있다. ‘노크코드’는 여러 명이 함께 사용하는 태블릿 제품의 특성을 반영해 최대 4명의 사용자가 서로 다른 노크코드 패턴으로 로그인하고 자기만의 태블릿을 꾸밀 수 있다. 편의성과 보안성을 함께 갖춘 노크코드는 사용자가 설정한 노크 패턴만으로 화면을 켜는 동시에 잠금 해제가 가능한 보안 솔루션이다.

‘듀얼 윈도우’는 태블릿 화면을 상하로 나눠 두 개의 앱을 동시에 실행할 수 있게 해주며, ‘QTV 2.0’은 실시간 TV, 무료영화, 키즈 콘텐츠 등의 VOD 서비스를 지원한다.

‘Q페어 2.0’은 태블릿과 스마트폰을 손쉽게 연동하는 애플리케이션으로 스마트폰으로 걸려온 전화를 태블릿으로 통화할 수 있다. 스마트폰으로 받은 문자를 태블릿에서 확인하고 답장도 보낼 수 있다. 또한 ‘퀵메모’ 기능을 사용하면 스마트폰과 태블릿 두 곳 모두에서 메모를 볼 수 있다. 스마트폰에서 최근 사용한 앱도 태블릿에서 확인가능하다. 

G패드는 전면 카메라를 이용해 손을 펴고 주먹을 쥐면 3초 후 자동으로 촬영하고 단 한번의 화면 터치로 초점을 잡고 촬영까지 해준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는 “새로운 G Pad 시리즈는 합리적인 가격과 편리한 사용성을 바탕으로 태블릿 시장을 확대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