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베일 벗은 애플 ‘아이폰 6’..전작과 달라진 점은?
드디어 베일 벗은 애플 ‘아이폰 6’..전작과 달라진 점은?
  • 박나래 기자
  • 승인 2014.09.11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시스/AP

【투데이신문 박나래 기자】 드디어 애플의 ‘아이폰 6’ 시리즈가 공개됐다.

애플은 지난 9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플린트센터에서 신제품 아이폰 6와 아이폰6 플러스, 스마트 손목시계 애플워치를 공개했다.

애플은 이날 기존 제품에 비해 화면크기가 크고 모서리가 둥글며 해상도를 높인 4.7인치 아이폰 6과 5.5인치 아이폰 6 플러스를 선보였다. 애플이 대화면 스마트폰 시장이 진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두 제품의 두께는 약 0.5㎜ 얇아졌고, 프로세서 속도는 더욱 빨라졌다. 또한 앱 개발자들은 아이폰 6와 아이폰 6 플러스가 가로로 놓여있을 시 다르게 볼 수 있는 앱을 디자인할 수 있다.

아이폰 6 가격은 199∼399달러, 아이폰 6 플러스 가격은 299∼499달러로 책정됐다. 오는 12일부터 선주문이 가능하며 19일 배송된다. 색상은 은색과 금색, 스페이스 그레이 등 3가지 종류다.

   
▲ ⓒ뉴시스/AP

스마트 손목시계 애플워치는 아이폰과 통신이 가능하고 피트니스 기능 등에 이용가능하다.

애플워치는 터치스크린에 사파이어 글래스 등을 입혔다. 기본형, 스포츠형, 에디션형 등 총 3가지로 출시되며, 시계줄은 가죽, 금속 등 다양한 재질로 교체 가능하다.

애플워치는 내년 초에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349달러로 책정됐다.

이번 신제품은 지난 2011년 공동 창업주인 스티브 잡스 사망 이후에도 애플이 혁신을 할 수 있는 능력을 여전히 갖고 있는지 가늠하게 한다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모았다.

애플은 주 수익 원천이 아이폰인 만큼 이번 아이폰 6와 아이폰 6 플러스가 안드로이드 기기와 경쟁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