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세부 레스토랑서 총격 사건 발생..중국인 외교관 2명 사망·1명 부상
필리핀 세부 레스토랑서 총격 사건 발생..중국인 외교관 2명 사망·1명 부상
  • 김지현 기자
  • 승인 2015.10.22 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신문 김지현 기자】필리핀 세부 한 레스토랑에서 총격이 발생해 중국인 외교관 2명이 숨지고 1명이 부상을 입었다.

현지 경찰은 21일 세부 주재 중국 부총영사와 재정 담당관이 중국인이 쏜 총에 맞아 목숨을 잃었으며 쑹룽화(宋榮華) 총영사는 부상당했다고 밝혔다. 총격범은 현장에서 경찰에 의해 검거됐다.

경찰 관계자는 "외교관들과 총격범이 레스토랑에서 생일 점심을 함께하고 있었다"면서 "구체적인 총격 경위에 대해서는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CNN 등 주요 외신은 중국인 외교관들이 이날 오후 1시 30분(현지시간)경 세부의 한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던 중 중국인이 쏜 총에 맞았으며, 중국인 총격 용의자 리칭링과 부인 거우징이 현장에서 붙잡혔다고 보도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