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산타 바리스타’ 모금행사 전개
스타벅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산타 바리스타’ 모금행사 전개
  • 이경은 기자
  • 승인 2015.12.09 2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신문 이경은 기자】㈜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이석구)는 서울 무교동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과 함께 소외계층 어린이 후원을 위한 ‘산타 바리스타’ 발대식 및 모금행사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서울 중구 무교동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빌딩 앞 광장에서 오전 11시부터 진행되는 이날 행사는 현장에서 5,000원 이상 기부하는 1,000명의 시민들에게 스타벅스 텀블러 등이 포함된 ‘희망 주머니’를 제공한다.

이를 위해 초록 산타로 분한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와 바리스타를 비롯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과 임직원, 어린이재단 홍보대사인 미코리더스 소속 미스코리아, 인근의 예금보험공사 어린이 집 아동 등 100여명이 행사에 참여한다.

또한 총 4억9500여만원의 ‘2015 스타벅스 산타 바리스타 기금’ 전달식도 함께 진행된다. 이 기금은 2015년 한 해 동안 ‘희망배달 캠페인’을 통한 스타벅스 임직원의 자발적 모금액과 회사 매칭금, 이익공유형 매장인 커뮤니티 스토어에서 1년간 조성된 청년인재 양성기금, 신규 오픈 매장에서 진행되는 ‘머그 모금행사 기금’ 등이 합쳐진 것으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전국 소외계층 아동 후원활동에 사용된다.

이번 행사와는 별도로 전국 830여개 스타벅스 매장에 비치된 후원안내엽서를 통해서도 후원이 가능하다. 스타벅스는 오는 1월 10일까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취약계층 어린이들을 후원하는 안내 엽서를 통해 정기후원자 모집을 진행한다. 정기후원에 참여하는 모든 고객에게는 ‘스타벅스 무료 음료 쿠폰’ 2매를 증정한다.

후원엽서를 통한 정기후원은 지난 2013년부터 1500여명의 고객들이 동참했다. 현재까지 3년간 2억5000여만원의 기금이 조성돼 새로운 정기후원 모금의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매월 250여명의 아동들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서는 크리스마스 ‘레드컵 기금’ 적립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0월 30일부터 크리스마스 시즌음료 3종 및 크리스마스 시즌한정원두, 비아, 오리가미 제품 판매당 16원을 적립하고 플래너는 1권을 증정 또는 판매할 때 마다 160원을 사회공헌 활동 기금으로 적립해 연말까지 최대 총 1억6000만원의 적립금을 조성할 계획이다. 조성된 ‘레드컵 기금’은 연계 NGO 와 함께 전국 스타벅스 매장 인근의 지역사회를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한편, 스타벅스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지난 2006년부터 지역사회 소회계층 어린이를 지원하는 희망배달 캠페인을 비롯한 지속적인 기부 및 모금뿐만 아니라 다양한 봉사활동을 함께 전개해 오고 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