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올레 패밀리박스’ 가입자 100만 돌파… 데이터 공유 등 서비스 확대
KT, ‘올레 패밀리박스’ 가입자 100만 돌파… 데이터 공유 등 서비스 확대
  • 박지수 기자
  • 승인 2015.12.21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T는 결합 고객을 위한 혜택 어플리케이션 올레 패밀리박스가 출시 1년만에 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했으며, 충전 및 당겨쓰기 기능이 강화된 올레 패밀리박스 시즌2를 서비스 중이다. 사진제공 KT

【투데이신문 박지수 기자】KT는 결합 고객을 위한 혜택 애플리케이션 ‘올레 패밀리박스’가 출시 1년만에 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올레 패밀리박스’는 남거나 부족한 데이터와 멤버십 포인트를 가족 간 공유할 수 서비스로 가족간 데이터·멤버십 공유 기능 외에도 매월 최대 보너스 데이터 500MB와 멤버십 포인트 5000점을 추가로 제공한다. 이와 함께 매월 WiFi 무료 이용권도 제공 중이다.

KT는 ‘올레 패밀리박스’를 통해 가구 당 매월 평균 1.2GB의 데이터를 공유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연간 25만원 이상의 가계 통신비 절감효과를 누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중 40~50대의 부모가 월초에 일정량의 데이터를 데이터 박스에 담아두고 10대~20대 자녀들이 월말에 이를 사용하는 구조의 합리적인 데이터 이용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가구당 평균 4만점(4만원 상당) 이상의 멤버십 포인트를 공유하고 있으며 특히 새 휴대폰 구입 시 가족의 포인트를 모아 단말 가격의 10%까지 할인 받는 용도로 많이 사용하고 있다.

한편 KT는 고객 호응에 힘입어 지난 달부터 고객 편익을 강화한 ‘올레 패밀리박스 시즌2’를 제공하고 있다. 새로워진 올레 패밀리박스는 데이터가 부족할 경우 팝업 알림을 통해 실시간으로 데이터 잔량을 알려주고 가족 데이터 공유뿐 아니라 다음 달 데이터를 당겨쓰기가 가능하다. 

더불어 멤버십 포인트나 일반결제로 데이터 충전하기 등 데이터 부족 해결방법을 고객별 상황에 맞게 추천하는 ‘데이터 추천상품 보기’를 제공하여 스마트하고 편리한 데이터 관리가 가능해졌다.

아울러 전화번호 인증만으로 편리하게 로그인할 수 있고 아직 결합상품에 가입하지 않은 가족을 앱에서 초대, 결합할 수 있는 ‘가족결합 초대’ 기능으로 손쉽게 결합하고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이 밖에도 UI를 직관적으로 개선해 가족 간 데이터와 멤버십 포인트 공유 기능을 메인 화면에서 바로 실행할 수 있고, WiFi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해 고객 편의를 향상시켰다.

‘올레 패밀리박스’는 KT의 결합 상품에 가입되어 있는 고객이라면 누구나 올레마켓이나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아 이용할 수 있다.

KT 마케팅부문 통합CRM담당 이원호 상무는 “올레 패밀리박스는 가족간 결합으로 다양한 혜택을 누리고자 하는 고객들의 성원으로 출시 1년만에 100만 가입자를 돌파했고, 시즌2는 더욱 편리하고 합리적으로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도록 즉시 충전하기와 당겨쓰기 등 데이터 관리 기능을 강화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혜택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고객 만족도를 높일 것이다”고 밝혔다.

KT는 ‘올레 패밀리박스’ 100만 가입자 돌파 및 업그레이드 된 시즌2 출시를 기념해 오는 2016년 1월 20일까지 한 달 간 ‘100만 돌파 기념 이벤트’를 실시한다. ‘올레 패밀리박스’에 신규 가입한 고객 선착순 3000명에게 ‘스타벅스 더블샷 캔커피’ 기프티쇼를 제공한다. 자세한 사항은 올레닷컴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