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최저임금 인상, 소득불균형 해소 위해 불가피한 시대적 흐름”
남경필 “최저임금 인상, 소득불균형 해소 위해 불가피한 시대적 흐름”
  • 홍상현 기자
  • 승인 2017.07.16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출처=남경필 경기지사 페이스북 캡처

【투데이신문 홍상현 기자】 남경필 경기지사가 최저임금위원회에서 내년도 최저임금을 전년대비 16.4% 인상한 7530원으로 결정한 것에 대해 “소득불균형 해소를 위해 불가피한 시대적 흐름”이라고 밝혔다.

남 지사는 16일 페이스북을 통해 “극적인 타결에도 불구하고 노사 양측 모두 불만족스럽겠지만 서로 한 발짝씩 양보하고 희생하는 자세로 상생의 계기로 삼아야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남 지사는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 최저임금 인상으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부분에 대해서도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가 이런 어려움 해소를 위해 4조원 이상을 지원하는 등 포괄적 대책을 발표했다”며 “대책이 차질 없이 실천되고 향후에도 지속적인 관심 속에 필요한 조치들이 빈틈없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경기도도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의 부담을 덜면서도 고용감소를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63로 32 (콤비빌딩) 1014·1024호
  • 대표전화 : 02)739-2711
  • 팩스 : 02)739-2702
  • 법인명 : (주)투데이신문사
  • 제호 : 투데이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2077
  • 등록일 : 2012-04-18
  • 발행일 : 2012-05-28
  • 발행·편집인 : 박애경
  • 전무 : 이정수
  • 편집국장 : 강지혜
  • 광고국장·문화사업국장 : 장현당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애경
  • 투데이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투데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daynews@ntoda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