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3분기 매출 5조8000억원·영업익 3773억…미디어·콘텐츠 분야 성장세
KT, 3분기 매출 5조8000억원·영업익 3773억…미디어·콘텐츠 분야 성장세
  • 이경은 기자
  • 승인 2017.11.01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시스

【투데이신문 이경은 기자】 KT가 연결기준으로 올해 3분기 매출 5조8266억원, 영업이익 3773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5.4%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마케팅비용 및 방송발전기금이 증가하면서 6.1%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비스별로 살펴보면 미디어·콘텐츠 분야의 성장세가 눈에 띄었다. IPTV 우량 가입자가 늘고 전반적인 서비스 이용이 증가함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15.8% 상승한 5726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또한 최근 가입자 30만을 돌파한 인공지능 TV ‘기가지니’는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릿수 성장률을 이어가는 데 한몫 했다. 

KT는 기가지니의 음성인식 대화 기술이 개선되고 금융, 쇼핑 등 기능이 한층 업그레이드돼 이용자 만족도는 더욱 높아질 전망인 만큼 미디어·콘텐츠사업 성장에 기여한 인공지능 기술을 다른 사업분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무선 전체 가입자는 세컨드 디바이스와 사물인터넷(IoT) 서비스 가입자가 증가하면서 전 분기 대비 약 27만4000명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무선서비스 매출은 1조6634억원으로 전년 동기 0.7% 감소했는데 이는 회계처리 기준 변경에 따라 단말보험 서비스 등이 매출에서 제외됐기 때문이라는 게 KT 측 설명했다. 

유선사업 부문은 기가 인터넷의 성장세가 유선전화의 매출 하락세를 둔화시키는 데 영향을 끼친 양상을 보였다. 출시 3주년을 맞은 KT 기가 인터넷은 현재 360만 이상의 가입자를 확보, 이는 KT 초고속인터넷 전체 가입자의 42%에 해당한다. 기가 인터넷의 꾸준한 가입자가 꾸준히 늘어나면서 인터넷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했다.

금융사업 매출은 BC카드의 국내 이용비중이 커진 것과 더불어 사드 사태 이후 주춤했던 은련카드 매입액이 회복세를 보이면서 전년 8664억원에 비해 0.9% 증가한 8739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기타서비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9% 성장한 5662억원을 기록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