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유소 기름값 소폭 하락…전국 평균 휘발유 ℓ당 1493.5원
주유소 기름값 소폭 하락…전국 평균 휘발유 ℓ당 1493.5원
  • 박주환 기자
  • 승인 2019.08.17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뉴시스

【투데이신문 박주환 기자】 주유소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지난주 대비 소폭 하락했다. 

17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8월 둘째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와 경유 판매가격은 ℓ당 각각 1493.5원, 1351.6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주와 비교해 0.5원, 1.0원씩 내려간 가격이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가 ℓ당 1467.7원으로 최저가를 보였고 최고가는 1507.8원에 판매한 SK에너지로 나타났다. 

경유 역시 알뜰주유소가 ℓ당 1326.2원으로 가장 저렴했으며 SK에너지가 1366.8원으로 가장 비쌌다. 

서울의 휘발유 판매가격은 ℓ당 0.6원 하락하며 1588.1원을 기록했지만 여전히 전국 평균가격을 94.6원 웃돌며 가장 비싼 것으로 조사됐다. 최저가 지역은 대구로 지난주와 동일한 1462.7원에 판매됐다. 

평균 공급가격은 휘발유는 ℓ당 1413.4원으로 전주 대비 6.0원 상승했고 경유는 1264.8원으로 24.5원 올랐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국제유가는 중동지역 긴장 지속 등 상승요인과 미국 원유재고 증가 등 하락요인이 혼재해 약보합세를 보였다”고 분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