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상태로 운전하다 전봇대 들이받은 30대 입건
만취상태로 운전하다 전봇대 들이받은 30대 입건
  • 김효인 기자
  • 승인 2019.11.11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투데이신문 김효인 기자】 술에 취해 운전하다 전봇대를 들이받은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11일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A(39)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4시경 광주 서구 쌍촌동의 한 도로에서 음주 상태로 자신의 승용차를 몰다 전봇대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음주 측정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24%로 운전면허 취소 수치상태에서 운전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다행히 사고로 인한 정전이나 인명피해 등은 발생하지 않았다.

한편 경찰은 A씨가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