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신문, 11월 21일 ‘2019 뉴테크놀로지 포럼’ 개최
메트로신문, 11월 21일 ‘2019 뉴테크놀로지 포럼’ 개최
  • 남정호 기자
  • 승인 2019.11.12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트로신문 제공
ⓒ메트로신문 제공

【투데이신문 남정호 기자】 메트로신문과 메트로경제가 주최하는 ‘2019 뉴테크놀로지 포럼’이 ‘일상 속으로 들어온 인공지능(AI)’을 주제로 오는 2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일상 속에 깊숙이 자리를 잡은 AI가 현재 어떤 분야에서 적용되고 있으며, 향후 어떠한 모습으로 발전할지와 AI 기술에 대한 사람들의 기대와 한계 등을 짚어볼 계획이다.

컨퍼런스 기조연설은 ‘1세대 인공지능 전문가’로 손꼽히는 중앙대학교 김진형 석좌교수가 맡는다. 카이스트 명예교수이기도 한 김 교수는 1985년부터 30년간 카이스트 교수로 지내면서 국내에서 처음 AI를 연구했으며,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 소장, 인공지능연구원 원장 등을 역임했다.

김 교수는 ‘인공지능 시대의 대응’을 주제로, 무인자율 자동차, AI와 인간의 토론, 질병 진단, 농업의 혁신 등 AI 기술이 적용되는 사례와 함께 AI의 진화방향에 대한 전망, AI 시대에 나타날 수 있는 역기능, AI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한국의 전략 등을 소개할 계획이다.

이어 SK텔레콤 이종민 테크이노베이션 그룹장 겸 미디어 랩스장(상무)이 좌장을 맡고, 이스트소프트 조성민 이사, 신성진 네이버 클로바 소속 머신러닝 사이언티스트가 참여해 패널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토론에 앞서 이종민 상무는 ‘5G 시대 차세대 기술 혁신과 오픈 이노베이션’을 주제로 5G 시대의 생활, 5G와 차세대 미디어 기술을 소개할 계획이며, 조성민 이사는 ‘실용주의 인공지능 소개와 사례’로 주제 발표를, 신성진 사이언티스트는 ‘일상 속으로 들어온 클로바 AI’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주최 측은 “학계와 관련 기업들, AI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이번 포럼은 국내 기업들이 너도나도 앞다퉈 뛰어들고 있는 AI 사업에서 어떻게 하면 실패를 줄이고 성공으로 이어질 수 있는지 그 해법을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