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남구 제과점서 전기합선 추정 화재…인명피해 없어
부산 남구 제과점서 전기합선 추정 화재…인명피해 없어
  • 김효인 기자
  • 승인 2019.12.14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티이미지뱅크

【투데이신문 김효인 기자】 부산 남구의 한 제과점에서 전기합선으로 추정되는 불이 나 4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냈다.

14일 부산 남부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경 부산 남구 용호동 한 제과점 내 천장에서 전기합선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불은 제과점 내 제빵기계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4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20분 만에 진화됐다.

신고자는 경찰 조사에서 “제과점 내에서 TV를 보던 중 ‘펑’하는 소리와 함께 천정에서 불꽃이 튀며 불이 났다”라며 “점포 내 비치돼 있던 소화기로 불을 진화하면서 119에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천장에서 전기합선으로 불이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밝히기 위해 정밀감식에 나설 방침이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