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원두 구매 시 리저브 커피 스쿱 증정 이벤트 실시
스타벅스, 원두 구매 시 리저브 커피 스쿱 증정 이벤트 실시
  • 박나래 기자
  • 승인 2015.09.10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신문 박나래 기자】㈜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이석구)가 전국 50여개 리저브 매장에서 가 진하고 깊은 풍미의 리저브 원두 3종을 새롭게 소개하고, 원두 구매 시 <리저브 커피 스쿱>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스타벅스가 오는 11월 5일까지 가을 한정으로 선보이는 새로운 리저브 원두는 ‘페루 바구아 그란데’와 ‘발리 빈티지 클라식’, ‘콜롬비아 버번 아마리요’ 등 총 3종이다.  구매 시 제공하는 <리저브 커피 스쿱>은 원두 패키지를 밀봉할 수 있도록 손잡이가 집게 형태로 제작됐다.

<페루 바구아 그란데>는 높은 산악지대에서 재배되는 이유로 ‘구름으로부터’라는 의미의 “큐에랍”이라는 별칭을 가지고 있는 커피로 재배환경의 영향을 받아 다른 페루 커피와는 달리 은은한 꽃 향기와 시트러스가 풍미가 나는 것이 특징이다. 톨 사이즈 기준 6000원이며, 원두(250g 1팩 기준)는 2만7000원이다.

<발리 빈티지 클라식>은 서늘한 기후의 킨타마니와 방글리 지역에서 생산되는 커피다. 달콤한 레몬과 카라멜 풍미, 견과류의 고소한 꿀 맛이 돋보인다. 또 수세식으로 처리되는 발리의 전통적인 ‘빈티지’ 가공 방식을 따라 커피의 품질이 월등히 향상돘다. 톨 사이즈 기준 6000원, 원두(250g 1팩 기준)는 2만7000원이다.

<콜롬비아 버번 아마리요>는 라스 마르가리타스 농장에서 재배된 커피다. 잘 익은 노란색 커피 열매가 일반 녹색의 생두와 차별화된다. 옐로우 버번 품종으로부터 생산돼 희귀하고 드문 커피로 주스 같은 상큼한 산미가 특징이다. 톨 사이즈 기준 7000원, 원두(250g 1팩 기준)는 3만3000원에 판매된다.

스타벅스 리저브 커피는 주문과 동시에 저울에 1잔 분량의 원두를 계량하고, 전용 그라인더에 갈아서 클로버 머신으로 추출해 신선하게 제공된다. 또 모든 리저브 음료 구매 시 커피와 어울리는 마카롱 또는 비스코티를 함께 제공하는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한편, 스타벅스 리저브 커피는 단일 원산지에서 극소량만 재배돼 한정된 기간에만 만나볼 수 있는 최상급의 커피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3월 18일 5개 매장에서 처음 선보인 이래 9월 현재 전국 50여개 매장에서 리저브 경험을 소개하며, 국내 스페셜티 커피 트렌드를 주도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