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8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영화] ‘범죄도시’ 마동석, 진짜 경찰 됐다…경찰의 날 맞아 ‘명예경찰’ 위촉
【투데이신문 송선희 기자】 전국 관객 417만을 돌파하며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한국 형사 액션의 새역사 의 히어로 마동석이 진짜 경찰이 됐다.20일 열린 ‘국민의 나라,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주제로 열린 제72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에서 마동석은
송선희 기자   2017-10-20
[문화일반] 부산, 어디까지 가봤니?
【투데이신문 박나래 기자】 항구도시 부산으로의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사람들 대다수는 해운대와 광안리를 첫 여정지로 꼽을 것이다. 여기에 유니크한 부띠크 샵들이 밀집해 있는 달맞이길과 시끌벅적 사람냄새 짙은 국제시장과 남포동을 떠올릴 것이다. 이외에도
박나래 기자   2017-10-19
[영화] 전 세계 최초 유화 애니메이션 ‘러빙 빈센트’, 반 고흐 명화 스틸 공개 화제
【투데이신문 송선희 기자】 천재 화가로 불리는 빈센트 반 고흐를 다룬 가 영화 속에서 만날 수 있는 반 고흐의 명화 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이번에 공개된 명화 스틸 12종은 반 고흐의 대표작인 풍경화와 초상화로 이루어져 이목을 끈다.풍경화는
송선희 기자   2017-10-18
[출판] 대마초에 대한 오해와 진실…‘마약’이라는 편견을 넘어
【투데이신문 김태규 기자】 대마는 다양한 용도로 사용된다. 줄기는 옷감으로 사용돼 삼베옷을 만들기도 하고 씨앗은 한약재와 식품으로 쓰인다. 또 잎은 진통제로도 사용됐다.그러나 사람들은 대마를 마약으로 인식하고 있다. 20세기 초부터 세계 대부분의 나라
김태규 기자   2017-10-17
[영화] ‘미옥’, 제50회 시체스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 포커스 아시아 최우수 작품상 수상 쾌거
【투데이신문 송선희 기자】 아름답고 잔인한 느와르 이 시체스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에서 포커스 아시아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범죄조직을 재계 유력 기업으로 키워낸 2인자 ‘나현정’(김혜수)과 그녀를 위해 조직의 해결사가 된 ‘임상훈’(이
송선희 기자   2017-10-16
[출판] 6천명 엄마들이 함께 눈물 흘린 이야기…‘예지맘의 괜찮아’
【투데이신문 전소영 기자】 많은 사람들이 장애인을 보면 반드시 도와줘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 기능 및 능력 장애로 인해 일상생활이나 사회생활에 어려움이 있고 때문에 편의를 위한 도움이 필요하기는 하나 반드시 모든 상황에 적용되는 것은 아니라는 것
전소영 기자   2017-10-16
[문화일반] ‘노벨문학상’ 가즈오 이시구로, 당일 베스트셀러 1위…전일대비 주문량 20배 증가
【투데이신문 김지현 기자】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상위원회는 5일(현지시간) 2017년 117회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일본계 영국 작가 ‘가즈오 이시구로’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국내 대형 인터넷서점 인터파크도서에 따르면, 그의 대표작으로 꼽히는 『남아 있
김지현 기자   2017-10-06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200만 돌파…청불 영화 최단기록
【투데이신문 윤혜경 기자】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이하 킹스맨)’이 개봉 5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다.2일 영진위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지난달 27일에 개봉한 킹스맨은 지난 1일 61만9865명의 관객을 동원해 누
윤혜경 기자   2017-10-02
[라이프] 패션 브랜드 퓨어(FEWER), 선인스카이 ‘VIP W 국제 패션 위크’서 패션쇼 성료
【투데이신문 김지현 기자】 퓨어(FEWER, 대표 윤서은)가 지난 심천 패션 브랜드 페어에 이어 지난달 22일 컨템포러리아트 스페이스를 지향하는 ‘선인스카이(SUN IN SKY)’ 주최 ‘VIP W 국제 패션쇼’에서 17년 F/W 콜렉션을 선보였다.퓨
김지현 기자   2017-09-27
[출판] 일상에 만연한 여성 혐오…‘여혐, 여자가 뭘 어쨌다고’
【투데이신문 김태규 기자】 ‘된장녀’, ‘김치녀’, ‘맘충’, ‘김여사’. 모두 남성들이 여성을 비난하며 사용하는 단어다. 최근에는 ‘메갈충’, ‘웜충’ 같은 페미니스트 커뮤니티 이용자를 일컬어 비난하는 단어도 생겨났다. 남성들은 왜 여성을 비난하고
김태규 기자   2017-09-26
[문화일반] 쎄듀 유튜브 채널 ‘천일문과 놀아주는 초코 언니’, 구독자 수 1000명 돌파… 구독 이벤트 진행
【투데이신문 김지현 기자】 영어 교재 전문 출판사 쎄듀의 유튜브 채널 ‘천일문과 놀아주는 초코언니’가 오픈 1개월 만에 구독자 수 1000명을 넘어섰다. 초코언니의 '초코'는 초등 코치의 약자다. 초등학생들에게 친근한 이미지를 주기 위해
김지현 기자   2017-09-25
[전시/행사] 북유럽서 찾아온 트롤 친구 ‘무민’…핀란드 독립 100주년 기념 특별 전시 무민원화展
【투데이신문 김소정 기자】 예술의전당은 오는 11월 26일까지 한가람디자인미술관에서 을 개최한다. 무민(Moomin)의 고향이기도 한 핀란드 독립 100주년을 맞이해 최초로 국내 관람객에게 소개되는 이번 은 무민의 어머니인 ‘토베 얀손’이 직접 그린
김소정 기자   2017-09-25
[출판] 세월호 참사의 상처와 아픔을 이야기하다…‘숨어버린 사람들’
【투데이신문 전소영 기자】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참사 이후 3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 하지만 우리는 단 한순간도 그날의 아픔을 잊어본 적 없다.세월호 참사를 둘러싼 모든 의혹에 대한 진실이 밝혀지기 전까진 현재진행형이며, 우리도 끊임없는 관
전소영 기자   2017-09-20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10일째 박스오피스 1위…200만 관객 돌파하나
【투데이신문 송선희 기자】 배우 설경구 주연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이 박스오피스 1위를 10일째 차지하고 있다.16일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살인자의 기억법’은 전날인 15일 관객 9만8124명을 동원해 누적 관객 수 167만8165명을 기록하
송선희 기자   2017-09-16
[출판] 전래동화부터 일베까지 대한민국 남성성 분석…‘그런 남자는 없다’
【투데이신문 김태규 기자】 ‘남자들은 다 그래.’한국 남성들은 이 말로 스스로 면죄부를 주면서 ‘나쁜 남자’가 남자답다고 여긴다. 그러나 ‘나쁜 남자’는 환상에 불과하다. ‘남자다움’ 자체도 일종의 판타지로 구성된 관념이다.책 는 ‘거칠지만 내 여자에
김태규 기자   2017-09-15
[출판] 10년 전 일본을 통해 보는 ‘프레카이라트’의 탈출구…‘살게 해줘!’
【투데이신문 김태규 기자】 연애·결혼·출산 등 이전 세대가 누리던 것을 포기하는 N포 세대, 정규직을 꿈꾸며 인턴만 반복하는 호모인턴스, 비정규직·계약직·인턴을 벗어나지 못하는 비계인. 학교를 졸업하고 노동시장에 떠밀려 들어와 일자리를 구하는 이들이
김태규 기자   2017-09-05
[문화일반] 시민과 함께 하는 ‘콘텐츠 크리에이티브 콘서트’ 개최…김미경 강사 초청
【투데이신문 김지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인천시가 주최하고 (재)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원장 박윤배)가 주관해 인천콘텐츠코리아랩에서 오는 9일 오후 3시부터 김미경 강사를 초청해 ‘자신만의 콘텐츠를 만들기 위한 인생 이야기, 인생미(美)답’을 주제
김지현 기자   2017-09-05
[영화] [포토] ‘살인자의 기억법’ VIP 시사회 응원온 박성웅·임주환 등 남자 스타들
【투데이신문 윤혜경 기자】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VIP 포토월 행사가 4일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박성웅, 임주환, 윤찬영, 이병준 등이 참석해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한편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은 김영하
윤혜경 기자   2017-09-04
[영화] [포토] ‘살인자의 기억법’ VIP 시사회 응원온 AOA·전소미 등 여자 스타들
【투데이신문 윤혜경 기자】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VIP 시사회 포토월 행사가 4일 열렸다. 이날 열린 행사에 배우 김혜은, 노정의, 클라라, 문가영을 비롯한 가수 소녀주의보(지성·슬비·겨울·구슬·샛별) AOA(지민·혜
윤혜경 기자   2017-09-04
[영화] [포토] ‘살인자의 기억법’ VIP 시사회 참석한 설경구-김남길-설현-오달수
【투데이신문 윤혜경 기자】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VIP 시사회 포토월 행사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4일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배우 설경구, 김남길, 김설현, 오달수 등 살인자의 기억법의 주역들이 함께 참석해 단란한 분위기를 자랑하고 있다. 한편
윤혜경 기자   2017-09-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투데이신문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63로 32 1024호 (여의도동, 콤비빌딩)  |  대표전화 : 02)739-2711  |  팩스 : 02)739-2702
제호 : 투데이신문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2077  |  등록일 : 2012년 4월 18일  |  발행일 : 2012년 5월 2일  |  법률고문 : 법무법인 길도
발행·편집인 : 박애경  |  부사장 : 조병권  |  편집국장 : 강지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애경  |  이메일 : todaynews@ntoday.co.kr
Copyright © 2013 투데이신문. All rights reserved.
투데이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