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현빈-오만석 팽팽한 대치에 기대감 상승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현빈-오만석 팽팽한 대치에 기대감 상승
  • 김소정 기자
  • 승인 2019.12.05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신문 김소정 기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하는 현빈과 오만석의 아슬아슬한 대립을 예고하는 스틸사진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2월 14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은 어느 날 돌풍으로 인한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 땅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려다 사랑에 빠지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를 다룬다.

극 중 현빈이 맡은 리정혁은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강직한 인물로 뛰어난 업무수행 능력을 인정받는 북한의 특급 장교다. 그와 대치할 오만석은 인민무력부 보위국 소속의 소좌로서 고위직을 꿰찼지만 끝없는 탐욕으로 부대의 ‘냉혈한’으로 불리는 조철강을 맡아 연기한다. 

비무장지대의 불법 도굴 등 범죄행위까지 서슴지 않고 저지르는 조철강은 눈엣가시가 된 리정혁을 위기에 빠트리게 되고, 두 인물의 극적인 대치가 벌어질 예정이다. 

드라마의 긴장감이 고스란히 담긴 스틸사진은 극 중 두 인물이 어떤 사연으로 대립하게 될 것인지, 조철강의 끝없는 야심이 리정혁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 등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의 신작으로 ‘굿 와이프’, ‘라이프 온 마스’ 등 장르를 불문하고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이정효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아울러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 오만석, 김영민, 김정난, 김선영, 장소연 등 연기파 배우들이 합류해 진정성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긴장감 넘치는 장면들을 선사할 현빈과 오만석의 명품연기는 오는 14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