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맨체스터 경기장 폭발로 19명 사망…“테러 추정”
英 맨체스터 경기장 폭발로 19명 사망…“테러 추정”
  • 최소미 기자
  • 승인 2017.05.23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AP/뉴시스

【투데이신문 최소미 기자】 영국 북부의 맨체스터 경기장(맨체스터 아레나)에서 열린 미국 가수 아리아나 그란데의 공연 중 폭발이 발생했다.

영국 BBC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현지시각 22일 오후 10시 35분경 맨체스터 경기장에서 폭발이 일어나 19명이 사망했고 50명이 넘는 부상자가 발생했다.

보도에 따르면 목격자들은 공연이 막바지에 이를 때쯤 큰 폭발음이 두 번 들렸고 흔들림이 있었다고 전했다. 관객들은 폭발 직후 경기장 밖으로 긴급 대피했다.

맨체스터 경찰은 폭발이 경기장 로비에서 일어난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경기장 진입을 금지하고 인근 빅토리아 지하철역을 폐쇄했다.

경찰 측은 트위터를 통해 “다른 사실이 밝혀지기 전까지 이 사건을 테러로 간주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리아나 그란데 및 함께 공연한 래퍼 비아는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