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개월 영아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 나서
18개월 영아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 나서
  • 남정호 기자
  • 승인 2020.01.27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뉴시스

【투데이신문 남정호 기자】 생후 18개월 된 영아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7일 경북 칠곡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경 칠곡군 석적읍의 한 원룸에서 생후 18개월 된 여아가 숨을 쉬지 않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아이는 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숨졌다.

아이를 발견한 어머니 A(37)씨는 방에 누워있던 아이가 엎드린 채 숨을 쉬지 않아 신고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까지 확인된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시신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힐 예정이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